[전자신문] 의료계 "국가 차원 보건의료 데이터 개방화 체계 마련 필요" > 의료정보미디어

본문 바로가기

대한의료정보학회

사이트 내 전체검색

뒤로가기 의료정보미디어

회원공간

[전자신문] 의료계 "국가 차원 보건의료 데이터 개방화 체계 마련 필요"

페이지 정보

작성일21-08-26 13:18

본문


의료계 "국가 차원 보건의료 데이터 개방화 체계 마련 필요"



의료기관이 보유한 빅데이터 개방을 국가 차원에서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지원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정부가 '보건의료 데이터 개방화 지수 측정 지표' 도입을 추진하는 가운데 표준화 체계 마련과 함께 의료기관에 대한 적절한 보상과 면책도 필요하다는 의견이다.  

김경환 서울대병원 흉부외과 교수(의료정보리더스포럼 의장)는 18일 한국보건의료정보원이 개최한 '헬스케어 빅데이터 개방화 전략 학술대회'에서 “데이터 유지관리를 병원에만 기댈 것이 아니라 국가 차원 표준과 플랫폼, 지원책 검토가 필요하다”면서 “의료기관의 데이터 생성 노력을 존중하면서 원칙과 표준에 근거한 데이터 활용과 분석에 대한 지원이 이뤄지도록 제도적 방안도 함께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후략)


(발행일 : 2021.08.18) 
Copyright © 소유하신 도메인. All rights reserved.

사이트 정보

회사명 : 회사명 / 대표 : 대표자명
주소 : OO도 OO시 OO구 OO동 123-45
사업자 등록번호 : 123-45-67890
전화 : 02-123-4567 팩스 : 02-123-4568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OO구 - 123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정보책임자명